Vos achats

Votre panier est vide !

Vous n'étes pas identifié

Connexion
  

Newsletter

Envoyer
Rez de chaussé sous-sol (en coréen)1F/B1 일층 지하 일층

Rez de chaussé sous-sol (en coréen)

1F/B1 일층 지하 일층

Auteur

KIM Jung-hyuk - 김중혁


Editeur

Munhak Tongne - 문학동네

16,50 €

En stock Ajouter au panier

Paru le : 01 Juin 2012
Pages : 304
EAN 13 : 9788954618472

Résumé
우리가 지나쳐버린 모든 사이에서 태어난 이야기!
참신한 감수성으로 아날로그의 이야기를 써내려가는 김중혁의 소설집 『1F/B1 일층, 지하 일층』. 앞선 두 권의 소설집 <펭귄뉴스>와 <악기들의 도서관>에서 각종 아날로그적 도구들로 이루어진 박물관과 김중혁표 특별 리믹스 앨범을 선보였다면, 이번 세 번째 소설집에서는 도시를 이야기한다. 작가가 만들어낸 도시는 첨단의 기기들로 이루어진 미래도시가 아니다. 허구와 실재 사이, 벽과 벽 사이, 사라진 골목과 무너진 폐허의 사이, 마술과 환각의 사이에 존재하는, 기억과 경험이 새겨진 도시이다. 숨은 골목들과 예상치 못한 빈터가 나타나는 곳, 이야기의 전설이 만들어지는 냇가가 있는 곳, 도심 속 주택의 좁은 벽을 돌아나가면 괴식물들이 덩굴을 이루고 있는 곳 등 아날로그의 무기들로 무장한 도시의 모든 '사이'들에서 새로운 이야기를 만들어낸다.

북소믈리에 한마디!

이 책에서는 제1회 젊은작가상 대상 수상작 <1F/B1>를 포함하여 모두 7편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아날로그의 끈을 놓지 않는 작가는 첨단의 감수성으로 새롭게 제작해낸 골목 곳곳, 도시 곳곳을 연결시키고 우리가 지나쳐버린 '사이'의 공간을 보여준다. 자신의 생명이 언제 끝날지 알고 있는 메갈로시티의 사람들, 스스로 추락하는 현대도시 서울의 유리들 등 현실과 환상을 구분할 수 없는 도시에서 사라진 얼굴과 목소리들을 보고 듣는다.